스크립트가 지원되지 않습니다
메뉴 건너띄기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KEITI

KONETIC 국가환경산업기술정보시스템

검색폼

자동 완성 기능을 사용해 보세요. 자동완성기능켜기
검색어 입력 시 자동으로 관련어를 추천합니다.
닫기

기능끄기닫기

교육 취업 컨설팅 해외정보

e-Biz회원제품홍보

환경컨설턴트에게 질문

회원제품홍보

국내 환경산업체의 환경기술 및 제품을 소개하여 드립니다.

링크 공유하기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트위터에 공유하기 카카오톡에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에 공유하기 밴드에 공유하기 URL 복사

제목 규조토(CELATOM)
대표 이미지 규조토(CELATOM) 썸네일

분류 기타 > 기타
제품명 규조토(CELATOM)
제품/기술 제품
전화번호 032-589-2103
특징 및 적용분야


[규조토(Diatomite, Diatomaceous Earth, DE)란? ]


 

- 규조토는 평균크기 50 내지 100 마이크로미터 크기의 규조류(diatome)라고 불리는 부유성 조류(藻類; algae)로 이루어진 퇴적물의 집합체이다.



- 이들 규조는 살아생전에 물에서 실리카를 흡수해 세포벽을 만든다.



- 이러한 규조들의 퇴적물이 속성 작용을 받아 굳어져 퇴적암을 만들면 규조암(diatomite)라고도 하는데, 통상적으로 이것도 함께 광석의 의미로 규조토로 합쳐 부른다.



- 규조토는 대부분이 비정질 실리카로 구성되며, 여기에 약간의 결정질 실리카가 존재한다. 규조 자체의 복잡한 구조와 부유성 조류의 일차 및 이차 공극 때문에 규조토는 매우 낮은 밀도를 갖으며, 이 때문에 규조토는 매우 훌륭한 여과제, 흡착제, 첨가제, 그리고 연마재로 사용된다 

 











- 규조토는 다른 이름으로 키젤거(kieselguhr)라고도 부르는데, 이런 이름들은 대개 점토나 다른 광물들을 포함한 불순한 규조토를 지칭할 때 사용된다. 규조토는 규조류의 퇴적물이 다짐 작용을 받아 만들어진다.



- 몰러(moler)는 덴마크에서 발견되는 20-25% 소성 점토를 가진 규조토를 지칭하는 용어다.



- 규조화석의 연구에 따르면 규조류는 1억 년 전 공룡시대부터 존재하였으며 서식 조건에 따라 원반형, 타원형, 침상형, 원통형 등 여러 가지 형태와 10 ~150 마이크론 까지 다양한 크기로 존재하고 있다.



- 규조류는 광합성 생물로서 수중에 존재하는 실리카를 추출하여 세포골격을 만들며 수중동물의 먹이그물에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1- 당사에서는 美 Eagle-Picher Mineral社가 최고 양질의 규조토층으로 알려진  Melosira Granula ta種을 채광해서 생산하고 있는 Celatom은 해수층에서 채광되 는 규조토 제품과는 달리 민수층에서 채광되어 고강도의 구조 형태를 가지고 있습니다.



- 이와 같은 입자 형태는 균일한 Precoating 층을 형성하도록 하며, 

Precoating층이 갈라지는 현상을 최소화 합니다.

 

 

 
Q&A

  • 코네틱을 찾아 주신 이용자 여러분의 관심과 성원에 깊은 감사드리며, 좀 더 편리하게 사이트를 이용하실 수 있도록 
    노력하는 국가환경정보센터가 되겠습니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청렴세상 환경부 사이트 굿콘텐츠 서비스 인증서 웹접근성 품질인증서 e-privacy 인증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