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크립트가 지원되지 않습니다
메뉴 건너띄기
본문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좌측메뉴 바로가기

KEITI

KONETIC 국가환경산업기술정보시스템

검색폼

자동 완성 기능을 사용해 보세요. 자동완성기능켜기
검색어 입력 시 자동으로 관련어를 추천합니다.
닫기

기능끄기닫기

검색어 도시물품 관리전환환경기술개발사업산업육성2실

교육 취업 컨설팅 박람회 해외정보 무역

환경뉴스

링크 공유하기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트위터에 공유하기 다음블로그에 공유하기 네이버 단축URL로 공유하기

환경뉴스 상세정보 게시판
제목 인천 강화군, 공공하수도 확충 가속화
등록일 2018-01-03
출처 에코저널
조회수 56
내용
【에코저널=인천】인천 강화군의 공공하수도 확충사업이 2018년 새해에는 더욱 가속화될 전망이다.

강화군은 올해 공공하수도 확충사업 대상지로 삼산면 석모리가 추가 확정돼 총 사업비가 827억원으로 확대됐다고 지난 3일 밝혔다.

강화군은 2017년까지 국·시비 619억원 포함 사업비 729억원을 확보해 길상면 온수리 외 6개 지역에 하수도 정비사업을 추진해 왔다.

삼산면 석모리 지역은 2017년 6월 석모대교 개통 이후 급등한 관광객의 생활오수로 인해 마을 하수도 정비가 시급하다.

강화군은 이를 해결하기 위해 석모리를 2018년 신규사업 대상지로 확정하고 사업비 98억원을 확보했으며, 올해 설계에 착수해 내년 착공을 기대하고 있다.

이미 공사에 들어간 길상면 온수리, 교동면 대룡리와 화도면 동막리는 사업비 287억원을 투입해 하수관로 24.5㎞를 매설하며, 소규모 하수처리장 3개소를 설치해 2018년 말에는 공사를 완료하고 하수처리장 시운전에 돌입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강화군의 대표적 관광지인 동막해수욕장 일대에 불쾌한 하수악취를 차단하고 연안해역 수질도 크게 개선할 것으로 기대된다.

내가면 외포리와 양도면 인산리에는 사업비 144억 원을 투입해 하수관로 21.6㎞를 매설하고 하수처리장 1개소를 건설할 계획이다.

현재 실시설계는 마무리됐으며, 2018년도 상반기에는 본격적으로 공사에 들어갈 계획이다.

2017년에 사업에 착수한 화도면 상방리와 내리, 내가면 고천리와 서도면 주문도리에는 사업비 298억원을 투입해 하수관로 31㎞, 하수처리장 3개소를 건설할 계획이다. 설계에 착수한 상태이고 2018년 이내에 착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상복 강화군수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갖춘 강화군의 수질환경을 보전함은 물론 군민의 불편을 개선해 더욱 많은 군민이 쾌적한 생활환경을 누릴 수 있도록 하수도 정비사업을 지속해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병구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출처 : 2018. 01. 03 에코저널

첨부파일

정보담당자
최경진
Tel
02-2284-1182
  • 우리 정보센터에서는 상기 기술 및 제품을 생산하지 않습니다.
  • 관련 제조업체 찾기는 e-Biz를 이용하시거나 관리자에게 이메일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청렴세상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환경부 사이트 한국데이터베이스 진흥원